시(詩)2018. 10. 30. 22:33

상처

 

물병

그 안의 꽃

꽃 안의 빨강

빨강 안의 단잠

단잠 안의 꿈

꿈 안의 물병

물병 안의 꽃

꽃 안의 빨강

빨강 안의 단잠

단잠 안의 꿈

꿈 안의 물병

지워지지 않는 물자국


'시(詩)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최후의 사람  (0) 2018.11.27
다리의 독백  (0) 2018.11.22
상처  (0) 2018.10.30
홈리스  (0) 2018.10.30
죄책감  (1) 2018.10.20
배꼽  (1) 2017.11.02
Posted by 장준식

댓글을 달아 주세요